울산현대, ‘2005년 K리그 우승 멤버’ 이호 플레잉코치로 영입

RYANTHEME_dhcvz718

울산현대, ‘2005년 K리그 우승 멤버’ 이호 플레잉코치로 영입

104929004.2.jpg프로축구 K리그1 울산현대가 2005년 K리그 우승과 2011년 리그컵 우승, 2012년 AFC 챔피언스 리그 우승의 주역으로 함께한 이호를 영입했다. 이호는 2003년 19세의 나이로 울산에서 데뷔했다. 이후 2006년 제니트(러시아)로 이적 성남일화, 알 아인(UAE), 오미야 아르디자(일본)를 거쳐 2011년 울산으로 복귀했다. 2013시즌 상주상무 시절을 제외하면 2014년까지 울산에서만 161경기 5골 8도움을 기록했다. 183cm, 76kg 다부진 체격에서 나오는 터프한 플레이와 뛰어난 공수 밸런스가 장점인 이호는 2005년 36경기에 출전하며 K리그 우승에 큰 공을 세웠으며 2011년과 2012년에는 울산 철퇴축구의 중심으로 활약해 리그컵과 AFC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견인했다. 2000년 U-17 대표팀을 시작으로 연령별 국가대표에 꾸준히 소집된 이호는 2005년부터 국가대표팀의 중앙 미드필더로 발탁됐다. 이후 2006년 월드컵, 2007년 아시안컵 등 총 26번의 국가대표 경기를 치렀
0 Comments
  메뉴
FreeCurrencyRates.com